| 관련 웹사이트

일본 / 중국 웹사이트

2015 동아시아문화도시 추진위원회         주소 우)28501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2층          전화번호  043-219-1212, 043-219-1278       팩스번호 043-219-1234

CultureCity EastAsia 2015, CHEONGJU               314, Sangdang-ro, Cheongwon-gu, Cheongju-si, Chungcheongbuk-do

전국 대학·궁중음식 전문가, 젓가락페스티벌 릴레이 방문

November 22, 2016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옛 청주연초제조창에서 열리고 있는 '2016 젓가락 페스티벌'에 전국의 주요 대학과 각계 전문가의 방문이 잇따르고 있다. 

청주시와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이사장 이승훈)에 따르면 홍익대, 충북대, 건국대, 청주대 등 전국 주요 대학의 디자인학과, 국문학과, 문화콘텐츠학과에서 젓가락문화와 디자인 등을 학습하기 위해 현장을 잇따라 방문하고 있다. 이들은 젓가락 속에 담겨있는 문화콘텐츠를 연구하고 문화상품 등 디자인 개발 등에 깊은 관심을 보였다. 

22일에는 궁중음식 전문가인 한복려 선생이 이끄는 궁중음식연구원 회원 30여 명이 젓가락페스티벌 특별전 행사장을 방문했다. 이들은 전시장의 주요 유물과 문화상품, 장인들의 공방 등을 둘러본 뒤 젓가락과 음식문화의 연계성 등을 토론하는 등 다양한 시선을 보여줬다. 

이와 함께 문화재청, 한국문화재재단, 콘텐츠진흥원, 공예산업협회 등에서도 잇따라 행사장을 찾고 있다. 이들은 젓가락 속에 담겨있는 역사문화적인 관점을 조명하고 문화콘텐츠로 특화하며 글로벌 자원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 전략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 

변광섭 창조경제 팀장은 "전국의 주요 대학과 기관단체 등에서 잇따라 행사장을 찾는 것은 젓가락이 갖고 있는 문화유전자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대부분의 타지 방문객들은 청주가 젓가락콘텐츠를 선점하고 특성화하는 것에 주목하며 지역 특화 자원으로 세계화할 수 있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 송창희

 

http://www.jb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771474

Tags:

Please reload

추천게시물

동아시아문화도시 교토서밋

September 6, 2017

1/9
Please reload

최근게시물
Please reload

날짜별 게시물 보기
Please reload